티스토리 뷰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1/877sec | F/2.4 | 4.0mm | ISO-50 | 2016:09:18 11:39:43


원래는 이쪽으로 갈 생각이 없었다.


다만 신호에 걸렸는데 멈추기가 싫어서 우회전해서 쭉 가다보니까..


신백동을 지나 무시무시한 갑산재를 오르고 있었을 뿐..


그리고 이때부터 이미 BB쪽 소음이 시작되었다.


(아직 해결하지 못함.)


너무 힘들어서 중간에 차 돌릴 뻔 했다;;;;;


(그게 나았을지도..)


그래도 실력은 없어도 근성은 충만하여.. 끝까지 올라가긴 했다.


허리 끊어지는 줄 알았음.


올라오고 나니 갑산재.. 530m


옛날에 제주도 1,100고지는 대체 어떻게 올라간 건지..


하여간 몸이 힘든 것 보다는 자전거에서 나는 소음 때문에 정신적 스트레스가 극에 달함.
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1136sec | F/2.4 | 0.00 EV | 4.0mm | ISO-50 | Flash did not fire | 2016:09:18 12:22:48


그래도 미친 척하고 고개를 넘었다.


(고개를 넘는다는 건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너는 것과 같지)


어상천이라는 동네를 지나서.. 갈림길이 나왔다.


단양 쪽으로 갈 것이냐.. 쌍용으로 갈 것이냐.. 


단양은 너무 먼 것 같아서 좌회전해서 쌍용 쪽으로 길을 잡았는데


지금 생각해보면 차라리 단양을 가는 게 더 편했을 듯.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610sec | F/2.4 | 0.00 EV | 4.0mm | ISO-50 | Flash did not fire | 2016:09:18 12:23:17


여기도 진짜 대단했다.


자전거 소음 아 진짜.....


머리가 복잡했다.


난 내가 가지고 있는 물건들이 문제를 일으키면 매우 스트레스가 심하다.


특히 자전거는 거의 보물 1호 수준이기 때문에 굉장하다 -_-;;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1/510sec | F/2.4 | 4.0mm | ISO-50 | 2016:09:18 12:29:16


페달질 할 때마다 빠드득빠드득 하면서 구슬 굴러가는 소리가 나지만..


그래도 어찌어찌 올라왔고..


물을 마시는데 참 맛있으니..


물이 맛있다는 건 괜찮은 삶을 살고 있다는 증거가 아닌가 하는 생각을 또 해봤다.




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1/1315sec | F/2.4 | 4.0mm | ISO-50 | 2016:09:18 13:04:11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900sec | F/2.4 | 0.00 EV | 4.0mm | ISO-50 | Flash did not fire | 2016:09:18 13:02:36


쌍용 가는 길..


이제는 업힐이 없을 줄 알았는데..


시선을 멀리 던져보니 산 넘어 산이다.


km 수는 얼마 안 되는데 획득고도가 장난이 아니다.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Center-weighted average | 1/1041sec | F/2.4 | 0.00 EV | 4.0mm | ISO-50 | Flash did not fire | 2016:09:18 13:37:22


라이딩 할 때 물을 잘 안 마시는 타입인데..


너무 힘들어서 물을 거의 다 마셔서 쌍용 편의점에서 보급보급
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1/154sec | F/2.4 | 4.0mm | ISO-50 | 2016:09:18 14:04:55

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1/847sec | F/2.4 | 4.0mm | ISO-50 | 2016:09:18 14:04:58


제천 들어가기 전 거의 마지막 고개다..

LG Electronics | LG-F460K | 1/467sec | F/2.4 | 4.0mm | ISO-50 | 2016:09:18 14:05:57


느릅재..


지도로 볼 때 좌우에 산이 큰 게 있어서 걱정했는데


뭐 생각보다 별 거 아니었다.


오히려 너무 심심할 정도..


하지만 여기서 체력이 방전되면 지옥이겠지..


체력적으로는 그냥저냥 괜찮았다.


무리하지 않아서 업힐 요통도 그냥저냥 참을만했다.


역시 라이딩은 요령인가 싶기도 하고..




제천 들어와서 평속 40 밟아서 집 근처 삼천리 갔는데


토크렌치도 없고..흠..


대체 왜 소리가 나지..


일단.. 크랭크는 아닌 것 같다...


그럼 BB라는 건데..







댓글
댓글쓰기 폼
Total
3,168,524
Today
133
Yesterday
460
링크
«   2018/09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           
글 보관함